일신우일신 뜻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 19로 인해 몸살을 앓고 있는데 우리나라 한국이나 미국은 점점 감소하고 있다는 반가운 뉴스가 있었는데요. 오늘의 고사성어는 날이 갈수록 새로워짐을 뜻하는 일신우일신이라는 고사성어를 알아보도록 할게요.

일신우일신의 한자는 日 날 일, 新 새 신, 又 또 우, 日 날 일, 新 새 신으로 한자어 풀이로는 날이 갈수록 새로워짐을 뜻하며, 비슷한 사자성어로는 일취월장과 크게 다르지 않다고 해요. 일신우일신은 날이 갈수록 새롭게 발전하는 모습을 나타낼때 쓰이는데 이는 은나라 시조 탕왕이 자신을 경계하기 위해 세숫대에 새겨놓았다는 훈계의 글에서 비롯되었는데 ′구일신 일일신 우일신’으로 진실로 날로 새로워지고, 날마다 새로워지며 또 날로 새로워진다라는 의미라고해요. 탕왕이 세숫대야에 이같은 내용을 새겨놓은 이유는 처음의 마음을 유지하기 위해서라고 합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