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무십일홍 뜻

전 세계가 코로나 19로 인해 몸살을 앓고 있는 와중에도 어김없이 봄은 다가와 형형색색의 꽃들이 피어남과 동시에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대부분의 봄 꽃 축제가 취소가 되었는데요. 열흘 붉은 꽃은 없다는 화무십일홍이란 고사성어를 아시는가요? 영화나 소설, 수필등에 자주 쓰이는 말인데 권력이나 부귀영화를 빚대어 오래가지 못한다는 뜻으로 쓰이는데 화무십일홍의 한자와 뜻을 알아보도록 할게요.

화무십일홍의 한자는 花 꽃 화, 無 없을 무, 十 열 십, 日 날 일, 紅 붉은 홍으로 한자어 풀이는 열흘 붉은 꽃은 없다라고 해요. 권력이나 부귀영화는 오래가지 못한다라는 격언으로 많이 쓰이는데 세상 이치의 기본이 되는 원리는 이세상의 그 무엇도 영원하지 않다는 것을 의미하며, 우리 속담에 열흘 붉은 꽃은 없다의 한자표현이기도 한다고 합니다. 지금의 부와 권력이 영원할 듯하지만 세상의 모든일이 그렇듯 하루아침에 사라질 수도 있음을 깨달아야 한다는 뜻이라고 합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